오럴섹스 잘 하는 방법 알려주세요!! (펠라치오 편)


BLOG

뒤로가기
제목

오럴섹스 잘 하는 방법 알려주세요!! (펠라치오 편)

작성자 세상에오럴수가(ip:)

작성일 2020-10-21

조회 20551

평점 0점  

추천 14 추천하기

내용



 EVE 에디터 세상에오럴수가 입니다. 세상에 오럴수가 싶은 재밌고 신선한 섹스 화두나 오럴때 저럴  매번 달라 헷갈리는 섹스 상식들을 다룹니다. 


커널링구스 잘 하는 법 너무 재밌게 읽었어요! 남자편(펠라치오)도 가능할까요??

저도 입으로 잘 하고 싶어서 찾아보기도 하고 주변에서 들은 것도 꽤 많은데

뭐가 정답인지 잘 모르겠네요...ㅎㅎ


오럴수가님의 오럴섹스 팁 들어보고 싶어요!!


-이브레터에 날아온 질문 中



이번 칼럼은 오럴섹스그 중에서도 펠라치오(Fellatio)에 대한 내용이다펠라치오는 입술과 혀드물게는 앞니와 같은 구강 기관을 사용하여 남성의 성기를 애무하는 섹스 방식이다발음하기 어려우니 해당 칼럼 역시 이를 오럴섹스로 통칭해서 사용하도록 하겠다


섹스에 있어 이렇게 하는 방식이 제일 좋다는 가정은 EVE의 칼럼 철학에 어울리지 않는다개개인의 신체적 특징과 반응에 따라 섹스에 대한 감상과 취향은 무궁무진하게 달라질 수 있기 때문이다따라서 이번 칼럼 역시 무엇을 해라 보다는 이런 것은 하지 않는 것이 좋을거야’ 위주로 적어보겠다자세히 살펴보도록 하자.




부담감을 낮추고 천천히 자연스럽게


유튜브나 뷰티 잡지에서 흔히 찾아볼 수 있는 집 나간 남편도 다시 돌아오게 하는 10가지 오럴섹스법’, ‘섹스 여신으로 등극하게 될 오럴섹스 TIP’과 같은 섹스 콘텐츠들은 대부분 자극적인 오럴섹스 루틴들을 종합 패키지로 선전하며, 위와 같은 방법을 골고루 리드미컬하게 시도해야 비로소 상대를 보내버릴(?) 수 있다고 역설하곤 한다


내용을 축약하면 대강 이렇다.


귀두나 Mr.페니스의 뿌리고환을 핥는 것을 넘어 딥쓰롯(목구멍 끝까지 음경을 밀어 넣는 방식), 파이즈리와 오럴섹스의 콜라보(가슴골 사이에 음경을 끼워 마찰하며 오럴섹스도 하는 방식의 전희), 안면 사정, 구강 사정 등을 골고루 시도해보세요. 가끔은 내가 강아지가 된 것 같이 귀엽게 혀로 핥다가 갑자기 아이스크림을 먹는 거리 위의 핫걸(...?)처럼 자극적으로 힘껏 빨아보세요그렇게 된다면 내 남자를 나만의 포로(?)로 만들 수 있을 거예요.


단도직입적으로 말하겠다위와 같은 오럴섹스 스킬은 호불호가 분명 갈리며, 강아지와 핫걸을 넘나들며 작가 본인이 꿈꾸는 페티시를 뇌피셜로 적은 요망한 팁들은 걸러 들을 것을 권장한다. 


물론 위의 팁들이 아주 틀린 것은 아니다어쩌면 뭇 남성들의 보편적인 로망일지도 모른다. (색다르고 자극적으로 보이는 것은 다 적어 놓았으니까그러나 알다시피 보편은 의외로 우리네 실제 삶에서 자주 빗나가곤 한다나와 내 파트너의 취향은 매번 다를 수 있음을위와 같은 다양한 오럴섹스 방식과 텐션(정서의 결)은 당일 신체의 컨디션과 무드에 따라 그 결과가 천차만별로 달라질 수 있음을 간과해선 안 된다


자극적이고 짜릿한 방식을 시도해야만 만족스러운 섹스가 가능하리라 주장하는 섹스 콘텐츠의 범람은 아쉬움을 넘어 걱정이 든다이는 개개인의 성적 취향을 매우 일반화하는 것은 물론이고 새로운 방식의 섹스를 시도하려는 사람에게 부담을 안겨줌으로써, 막상 실전에 돌입했을 때 지나친 긴장과 집중으로 성적 만족감이 저하되는 결과로 치달을 수 있기 때문이다. (ex. 본인이 상대에게 오럴섹스를 해줌으로써 느끼는 원초적 흥분보다 오럴섹스를 제대로 잘 해내고 있는가에 대한 부담이 훨씬 큰 상황


다시금 강조하지만 우리는 포르노스타가 아니다화려한 구강 드리블이나 제3의 인격체를 탑재하지 않아도 된다. (강아지 같으면서 Bitch같은 오럴섹스 같은 건 없다부담과 환상을 둘 다 내려놓고 천천히 차근차근하게 입을 맞춰가며 상대의 성기를 함께 탐구해보자




🎆귀두는 클리토리스라고 생각하세요.

여성에게 클리토리스가 있다면 남성에게는 귀두가 있다남성의 성기 중 신경세포가 가장 밀집된 부분이기 때문에 자극 시 쾌감이 상당하다따라서 복부부터 사타구니고환회음부 등 주변부에 포괄적인 영역의 전희를 시도한 뒤 최종적으로 귀두를 혀나 입을 사용해 애무하는 루틴을 권장한다이는 상대적으로 둔감한 부분에서 민감한 영역으로 그 반경을 넓히자는 EVE의 애무 철학에 기인한다쾌감을 느끼기에도 나쁘지 않지만, 개개인이 선호하는 세기와 압력에 따른 취향을 알기에 적합한 방식이기 때문이다.


클리토리스를 촉촉하고 미끄럽게 살살 건드리는 방식을 보편적인 여성들이 크게 선호하듯귀두에 윤활제나 타액을 묻혀 손이나 혀로 미끄럽게 살살 문지르는 방식은 뭇 남성에게 있어 매우 만족도가 높은 자극 방식이다. (그러나 이 역시 사람에 따라 그 쾌감이 유난히 예민하거나 다른 부위의 애무를 더 선호할 순 있으니 상대의 반응을 잘 살펴보자)


귀두 외 음경 뿌리나 고환회음부 등의 자극도 물론 좋다파트너의 반응과 선호 순위에 따라 자유롭게 혀와 입술을 놀려보자다만 이를 기억하자유능제강(柔能制剛), 언제나 부드러운 것이 강함을 이긴다는 사실을처음부터 크게 힘을 줘 흡입하듯 빨거나 혀를 빠르게 굴리는 것도 좋지만닿을 듯 말 듯 한 자극을 통해 쾌감을 안정적으로 확보해 나간 뒤 강한 자극을 가하는 방식을 권장한다




😱아플 것 같다고요아픈 거 맞아요.


이런 색다른 자극도 좋아하겠지싶어 치아로 음경이나 귀두고환 등을 세게 자극하는 경우가 있다하지마라상대의 고통은 이루 말할 수 없다


손으로 고환을 움켜쥐거나 압박하기음경을 쥐어짜듯 비틀기사정하려는 타이밍에 악력을 가해 정액 멈추기 등등의 모두 주의하자파트너가 너무 아픈 나머지 본능적으로 자신를 보호하려 당신의 안면에 주먹을 꽂아도 소송 시 정당방위로 패소할 수 있다. (이입이 잘 안 된다면 위의 고환음경사정을 질클리토리스윤활액으로 바꿔 생각해보자 


상대가 경력직 마조히스트가 아닌 이상이를테면 볼 버스팅이나 볼 킥킹 등의 적정 수용 범위를 잘 아는 N년차 멜섭(male sub)이 아닌 이상시도해달라고 제안이 오면 일단 진지하게 말리자그래도 고집을 피운다면 전 세계 수많은 남성들의 유언 중 가장 저명한 것이 괜찮아 안죽어ㅋㅋ임을 상기시켜주자




👅입이 작아도 혀가 있으니까

음경을 입안에 머금고 움직일 때 치아가 닿으면 무척 아프다그래서 오럴섹스를 할 때는 최대한 치아가 닿지 않게 입을 벌리는 것이 좋다그러나 누군가는 입이 선천적으로 작을 수 있다이럴 경우 어떻게 해야 하는가?


사실 본인 구강의 구동 범위 대비 적절한 음경 사이즈를 가진 파트너와 오럴섹스를 즐기는 것도 복이다그러나 무리가 온다면 억지로 입을 크게 벌려 괴로워하지 말자손과 혀를 사용하면 된다입에 머금기 어렵다면 혀와 손을 사용해 음경 곳곳을 미끄럽게 자극해도 충분한 쾌감을 느낄 수 있다


약간의 취향을 담은 팁으로는 젤이나 타액을 귀두나 고환에 발라 손바닥이나 손가락을 이용해 아주 천천히풍부한 움직임을 담아 부드럽게 쓰다듬어보는 것이다손동작이 이해가 어렵다면 할아버지들이 혈액 순환을 위해 손에 호두를 쥐고 굴리는 방식을 잘 참고해 보자




🙌오럴수가 토막 섹스 TIP🙌

사정할 것 같은 상황에 대하여

입에 정액을 사정하는 것이 내키지 않는다면, 오럴섹스 중 사정할 것 같은 순간이 왔을 때 어떻게 신호를 줄지 정하는 것이 좋겠다. “하....어떡해!” “아앗안돼!”와 같은 신호는 경우에 따라 그저 쾌감의 표현이라고 오인할 수 있으니 그만!”, “멈춰!”, “익스펙토 페트로눔!!”과 같은 명징한 사정 임박 구호를 사전에 합의해두자.


각도와 위치를 자유롭게 조정해보자

상대의 음경이 너무 높거나 낮은 위치에 있다면 상대에게 몸 위치를 변경해 달라고 하거나 베개를 엉덩이 밑에 깔기, 의자에 앉게 한 뒤 무릎 꿇기 등의 위치 변경을 시도할 것을 권장한다일단 둘 다 몸이 편해야 오래 집중해서 할 수 있으니까손이 어색하다면 잡거나 얹고 싶은 곳에 두자상대의 손을 잡아도 되고 고환이나 음경 뿌리엉덩이 등을 잡아도 좋다




부담감을 내려놓고 상대가 원하는 방식은 무엇인지그리고 내가 하고 싶은 방식은 무엇인지 여러 곳에 맘 가는 대로 천천히 입을 맞추며 교감해보자실전에서 가장 섹시한 자태는 입에 성기를 머금거나 허리를 활처럼 휘거나 3단 신음을 내는 것이 아닌상호 교감하며 육체의 고동을 집중하는 모습 그 자체다.


당신의 입을 통해 이뤄진 것들이 상대의 입을 통해 즐거운 탄성으로 새어 나오길 응원하며 글을 마친다





요약

1. 화려한 구강 드리블이나 제3의 인격체를 탑재하지 않아도 된다. 부담을 내려놓고 차근차근하게 입을 맞춰가며 상대의 성기 근처를 탐구해보자.


2. 처음부터 크게 힘을 줘 흡입하듯 빨거나 혀를 빠르게 굴리는 것도 좋지만닿을 듯 말 듯 한 자극을 통해 쾌감을 안정적으로 확보해 나가는 것을 권장한다.


3. 이런 색다른 자극도 좋아하겠지싶어 치아로 음경이나 귀두고환 등을 세게 자극하는 경우가 있다하지마라상대의 고통은 이루 말할 수 없다. 


4. 구강이 작은 편이라면 혀와 손을 사용해 음경 곳곳을 미끄럽게 자극해보자. 충분한 쾌감을 느낄 수 있다할아버지들이 혈액 순환을 위해 손에 호두를 쥐고 굴리는 방식을 잘 참고해 보자







ⓒInstinctus Co., Ltd.




 

 

출처 및 참고자료

1. How to Give a Good Blow Job, According to Actual Experts / By Gabrielle Kassel November 22, 2019 / Health


첨부파일 2020.10.21.png

비밀번호
수정

비밀번호 입력후 수정 혹은 삭제해주세요.

오늘 건강한 이브제품 어떠세요?

댓글목록

  • 작성자 으****

    작성일 2020-10-26

    평점 0점  

    스팸글 펠라치오가 구강암을 유발한다는 글을 본적 있는데 사실인가요?
  • 작성자 세상에오럴수가

    작성일 2020-10-26

    평점 0점  

    스팸글 아마 작성자분께서는 HPV 바이러스가 자궁경부암 뿐만 아니라 후두암, 인후암, 항문암 등을 유발할 수 있다는 내용의 글을 보신 것으로 판단됩니다. 댓글 칸이 작아 축약하여 답변 드리겠습니다.

    우선 질문해주신 내용처럼 펠라치오 = 구강암 이라는 공식이 맞다고 딱 잘라 말씀드리긴 어렵습니다. 성병과 바이러스 감염 여부에 따라 '구강암의 여러 요인 중 하나'가 될 수는 있겠습니다. 어떤 행위가 어떤 병을 야기한다는 주장에는 사실 여부보다 얼마나 큰 영향을 주느냐와 그 빈도를 따져봐야 하니까요. '패스트푸트 감자튀김을 먹으면 위암에 걸릴 수 있다. 사실인가?'와 같은 질문에 관한 답변처럼 딱 잘라 답변드리기 어려운 점 양해 부탁드립니다.

    더불어 위의 HPV의 연장 선상에서 첨언하자면, 점막과 점막이 맞닿는 모든 행위는 감염의 위험이 존재합니다. 펠라치오, 커널링구스, 삽입섹스 모두 포함됩니다. 주기적인 성병 검진, 조기 HPV백신 예방접종, 콘돔 착용 등이 중요한 이유입니다.

    해당 내용은 추후 칼럼을 통해 자세히 서술하도록 하겠습니다.
  • 작성자 벅****

    작성일 2020-10-25

    평점 0점  

    스팸글 오늘도 바람직한 칼럼 잘 읽고갑니다. 상대의 반응에 맞추어 가는 시간은 참 행복해요 ㅋㅋㅋㅋ
  • 작성자 세상에오럴수가

    작성일 2020-10-26

    평점 0점  

    스팸글 행복한 시간을 보내고 계신 섹, 아니 벅스매니아시군요. 정말 부럽습니다. 계속 멈추지 말고 쭉 행복하시길 기원하겠습니다.
  • 작성자 이****

    작성일 2020-10-24

    평점 0점  

    스팸글 익스펙토ㅋㅋㅋ페트로늄ㅋㅋㅋㅋ 정말 늘 최고에요! 짜릿해! 오늘도 많이 알아갑니다♡
  • 작성자 세상에오럴수가

    작성일 2020-10-26

    평점 0점  

    스팸글 이브 레터는 그대의 섹스 지식을 밝히는 magic spell, 루모스♡
  • 작성자 5****

    작성일 2020-10-23

    평점 0점  

    스팸글 오예 주말에 ㅅㅅ해야지~
  • 작성자 세상에오럴수가

    작성일 2020-10-23

    평점 0점  

    스팸글 아, 정말 좋겠다. 주말에 섹스할거라니 정말 정말 좋겠다.
  • 작성자 오****

    작성일 2020-10-22

    평점 0점  

    스팸글 ㅋㅋㅋㅋㅋㅋ남성들의 유언 ㅋㅋㅋㅋ너무웃겨요 ㅠㅠ 오늘 칼럼읽으니 다음번 오럴섹스 할때 좀더 정성들여 해봐야겠단 생각이드네요
  • 작성자 세상에오럴수가

    작성일 2020-10-23

    평점 0점  

    스팸글 남성들의 또 다른 유언으로는 'ㅋㅋㅋ나와봐 내가 해볼게', '죽기밖에 더하겠냐 ㅋㅋ' '그럼 죽지 뭐 ㅋㅋ' 등이 있습니다. 오럴섹스 야무지게 해보시고 후기 부탁드려요.
  • 작성자 용****

    작성일 2020-10-22

    평점 0점  

    스팸글 매번 사무실이랑 지하철에서 숨죽여 킥킥대며 읽습니다...요새 목요일의 낙이에요!! 더 많은 칼럼 기대할게요. 이브칼럼 더 흥해랏~~
  • 작성자 세상에오럴수가

    작성일 2020-10-23

    평점 0점  

    스팸글 이브레터는 목요일에 여러분의 힘차고 촉촉한 하루를 위해 2시경 발사,송됩니다. 많은 기대 부탁드려요.
  • 작성자 하****

    작성일 2020-10-23

    평점 0점  

    스팸글 덕분에 목요일에 날아오는것이구나 하고 깨닫습니다
  • 작성자 세상에오럴수가

    작성일 2020-10-22

    평점 0점  

    스팸글 작가의 말 : 집 나간 배우자가 ‘여보, 당신의 오럴섹스가 너무 생각나서 가정으로 복귀했어.’라고 말하면 기분이 좋을까…? 아리송한데 이브니들 생각은 어떨까요? 🙄
댓글 수정

이름

비밀번호

내용

/ byte

수정 취소
비밀번호
확인 취소
댓글 입력

이름

비밀번호

영문 대소문자/숫자/특수문자 중 2가지 이상 조합, 10자~16자

내용

/ byte

평점

왼쪽의 문자를 공백없이 입력하세요.

에게만 댓글 작성 권한이 있습니다.

댓글 입력

이름

비밀번호

영문 대소문자/숫자/특수문자 중 2가지 이상 조합, 10자~16자

내용

/ byte

왼쪽의 문자를 공백없이 입력하세요.

에게만 댓글 작성 권한이 있습니다.


WORLD SHIPPING

PLEASE SELECT THE DESTINATION COUNTRY AND LANGUAGE :

GO
close
TOP